[대전 셀프스튜디오 우유비 스튜디오] 크리스마스 깜찍이 소녀 촬영 이야기



깜찍한 표정의 사랑스러운 3살배기 소녀를 소개할게요.
이름은 소정이랍니다 :)







이름도 얼굴도 예쁜 소정이는 이번이 우유비 스튜디오의 두번째 방문이에요.
그래서 그런지 낯설어하지 않고 모델같은 표정을 능숙하게 지어주었답니다.






촬영은 A룸에서 진행되었어요.
귀여운 꼬깔모자를 쓰고 윙크 깜찍하게 짓는 소정이의 모습에
홀딱 반해버렸답니다. :D






크리스마스엔 산타할아버지가 어떤 선물을 주실까?
라고 마음 속으로 생각하고 있나봐요.




 


촬영은 5D MARK 2 + 시그마 50mm f1.4로  진행되었어요.
확대축소가 안되어 발로 직접 뛰어야 하므로 발렌즈라고 부르긴 하지만,
그만큼 색감이나 분위기를 압도하지요.





소정이는 빨간색이 참 잘어울리는 소녀인 것 같아요.
그래서 크리스마스 소녀라고 포스팅 제목을 붙였지요~





아빠와 커플티를 입었네요~
노란색 로고가 박힌 후드티가 깜찍하네요. :)
아빠 코는 왜 만지는 걸까요?






엄마랑도 찰칵~
소정이의 깜찍한 미소가 돋보이네요 ^^





 


소정양 사진은 예쁜 사진이 너무 많아 고르기가 힘들었어요.
어딘가를 지그시 바라보고 있군요.
엄마를 바라보는 걸까요 아빠를 바라보는 걸까요? :)





엄마 손등에 뽀뽀하는 소정양.
집에서 얼마나 애교덩어리일지 상상이 가는군요 ^^*
크리스마스를 축하하는 듯한 분위기도 돋보여요.






이렇게 귀엽고 애교많은 사랑스런 딸이 있다면 얼마나 행복할까요~
아이의 예쁜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 간직하시는 부모님의 마음도 흐뭇하실거에요.

소정양의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부모님께 감사드리며,
 저는 다음주에 다시 쉬리릭~ ^^



photographer : wooubi









Posted by  flyrim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쇼핑몰촬영 우유비스튜디오] 블링블링 빛나는 아동복 쇼핑몰 '블링키즈'의 겨울 촬영이야기




오늘은,
반짝반짝 빛나는 여아동복 전문 쇼핑몰 '블링키즈'의
겨울의상 촬영 스토리를 들려 드릴게요.






이렇게 해맑고 밝은 미소를 가진 꼬마 아가씨는
 블링키즈의 전속모델 은채에요.
촬영할 때마다 항상 씩씩한 모습으로 주위 사람들에게도 활발한 에너지를 전해준답니다. 

은채가 쓴 깜찍한 트럼팻 모자는
블링키즈 사장님의 야심작이래요.
아이들 생일잔치나 파티에 사용하면 정말 좋을 것 같죠?






블링블링한 B룸의 별 오브제에 푹 빠진 은채~
복고풍 크리스마스 인형 컨셉일까요?






빨간색 후드 망토를 입어서 그런지 
동화 '성냥팔이 소녀'를 생각나게 하네요.

동그란 눈을 더욱 크게 뜨고 살금살금 다가오는 포즈가 너무 사랑스럽죠?





오랜 모델생활이 몸에 밴 듯
능숙하게 포즈를 취해줍니다.






어 흥~
모자 컨셉에 맞게 귀엽게 입맛을 다셔주기도 하구요.
이런 후드 워머는 아이들의 머리부터 목까지 따뜻하게 감싸줄 수 있어서 좋아요.






사실 은채는 블링키즈 사장님의 따님인데요,
활달하신 사장님의 성향을 꼭 빼닮은 은채는
우유비스튜디오 촬영 때마다 보면 볼수록 주위를 더욱 기분 좋게 만드는 소녀랍니다.






요 플라워 기모원피스도 따뜻하면서 스타일을 동시에 살려주는 상품인것 같죠?

블링키즈는 딸을 가진 엄마라면 누구나 관심 가질만큼
귀엽고 발랄한 스타일의 의상과 소품들이 가득한 쇼핑몰이에요.
귀여운 실내복 뿐만 아니라 엄마와의 커플룩도 눈여겨 볼만하답니다.






블링키즈와 반짝반짝 은채의 예쁜 이야기가 더욱 궁금하시다면,
.
.
.
.
 
http://www.blingkids.co.kr/

포스팅에 허락해주신 블링키즈 사장님께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ooubi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