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대전 주니어 우정사진] 알콩달콩 사이좋은 두 자매촬영

 

 

 

 

지난 포스팅에 이어 

사랑스러운 지민지오 자매의 우정촬영 소개할게요. 

 

 

 

동생을 손을 꼭 잡아 챙겨주는 지민이.

 

아이들이 정말 좋아하는 솜사탕은

아이들 촬영뿐 아니라 커플 촬영에도 힘을 실어주는 소품이에요.

(진짜가 아니라 먹으면 안 돼요~)

실제 솜사탕처럼 한 올 한 올 감아 만들어 아이들이 착각하기도 한답니다 : )

 

 

 

 

 

 

주니어 촬영시 우유비만의 원칙이 있다면,

아이들이 움직이면 움직이는 대로 두는 편이랍니다. 

 

의도적으로 만드는 포즈보다 그 연령대에만 나오는 손짓 발짓이 너무나 사랑스럽거든요.

 

 

 

 

 

 

터울이 있는 자매라 더 그런 걸까요?

동생을 바라보는 언니 눈빛에서 꿀이 떨어졌답니다 :)

 

 

 

 

 

 

 

CHU~❤️

너무나 사랑스러운 두 친구 >_<

 

우유비는 룸마다 창가의 방향도 다르기에 시간대별로 빛의 느낌이 다르답니다.

C룸의 자연광은 오후 시간대가 좋아요!

 

 

 

 

 

 

 

 

 

 매년 만나는 지민지오 자매가 내년은 또 어느 만큼 훌쩍 자라있을지 기대되요.

항상 건강하길 바라요~

 

매년 달라지는 우리 아이들의 그때 그순간,

  우유비가 담아드릴게요 : )

댓글
댓글쓰기 폼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