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프가이들의 윈터 아웃도어 룩 - White Mountaineering Fall/Winter 2011




 

 









거칠고 액티브한 아우도어 윈터 아이템을 찾는 패션피플이라면 'White Mountaineering'이 2011년 마지막 런웨이 콜렉션을 참고해보자.










'White Mountaineering Fall/Winter 2011'에서는 '마쵸(macho)' 란 수식어가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아웃핏들이 런웨이를 지배했다. 남성다운 디자인 뿐만이 아니라 혹독한 추위가 엄습하는 야외에서도 거뜬히 견디기에 손색이 없는 방한 기능이 탁월한 피스(pieces)까지 기능과 미각 모두를 만족시켰다.












독특함 또한  'White Mountaineering Fall/Winter 2011' 의 런웨이의 특징 중 하나이다.  눈길을 자극하는 불규칙하고 거친 컷의 팬츠와 스트라이프 삭스(socks), 니트 튜닉(Tunic : 소매가 없고 무릎까지 내려오는 재킷형 니트)과 손가락 컷이 거친감을 더해주는 소소한 장갑 아이템 까지 센스와 독특함으로 룩의 맥을 이었다.













톤(tone) 만큼은 큰반전이 없었지만 블랙&화이트&그레이 톤의 주류속에 미친 존재감을 보이는 브라운,블루,옐로우 톤의 제한된 터치가 무겁거나 모노톤의 막막함을 적절히 상쇄해주는 듯 하다.














거칠고 남자다운 룩에서 한번 매료되고 겨울다운 기능에 또한번 매료 되는 콜렉션 인듯 하다. 빈티지 밀리터리 아우터가 힙스터(Hipster)들의 선택을 받고 있는 겨울의 중심, 눈여겨 보면 구비하고 싶은 아이템 떠오를듯한 런웨이이다.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 동구 가오동, 깔끔하게 정돈된 신도시 한 모퉁이에
깨끗한 거리만큼 아기자기함이 돋보이는 소품가게가 생겼어요.
[감성 아이템 멀티숍] 핑거스토리!!

'핑거스토리'는 컨츄리 인형과 톨페인팅으로 유명한 '애플컨츄리'의 제2브랜드예요.
기존의 체인점을 갖췄던 공방에서 발전하여
애플컨츄리의 아기자기한 소품에 일본 소품, 수공예 작품까지 만나볼수 있는
오프라인 멀티숍이랍니다.






외부에서 보이는 그대로 내부 역시
예쁜 인테리어와 소품들이 조화를 이루어 깔끔한 느낌이었어요.






푸른색감이 돋보이는 싱글소파와 예쁜협탁,
아기자기한 소품들이 어울려 코지코너를 완성하고 있었어요.






우유비스튜디오와도 참 잘 어울릴법한 전철소품. : )
창가로 스미는 햇살과 조화를 이루어서 따뜻하고 편안한 느낌이었답니다.






빈티지 미니 선풍기도 예뻤지만, 옆에 있는 액자가 눈길을 끌었는데요,
직접 프레임을 짜고 자작나무 판에 열처리를 하여 이미지를 삽입한다고 하셨어요.
주문제작도 가능하다고 하셔서 스튜디오에 비치해둘지 고려 중입니다.
특이한 액자를 찾으시는 분들에게는 좋은 아이템이 되겠죠?






사실, 핑거스토리의 인테리어는 저희 스튜디오를 꾸며주신 마리앤에서 공사를 담당하셨는데요.
공사하시기 전 애플컨츄리 사장님께서 우유비스튜디오를 샘플삼아 꼼꼼히 둘러보고 가셨어요.






'마리앤'만의 빈티지한 인테리어와 핑거스토리 사장님의 감각적인 소품이 조화되어
멋진 핑거스토리 매장이 탄생하였습니다.






이곳에는 애플컨츄리에서 제작하는 액자들을 진열할 예정이래요.






애플컨츄리의 컨츄리 인형들이랍니다. 아이들 방에 비치하면 좋을 것 같아요.





                                                                                                                                        [대전셀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렌탈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셀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일본수입 아기용품과 생활 소품도 판매하고 계셨어요.
저희는 여기서 아들래미에게 줄 예쁜 아기물통을 골랐답니다.






요 귀여운 푸딩병은 B룸 소품으로 낙점!




                                                                                                                [대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레이스 테이프와 스탬프 등
다이어리를 꾸미기 좋아하는 분들이 보면 좋은 아이템들도 가득했어요.





                                                                                                                                             [대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직접만든 헤어 핀과 액세서리, 귀여운 펜 등도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었답니다.

헤어 액세서리 종류는 저희 우유비스튜디오에 오셔서 모델촬영을 하시기도 하셨는데요,
곧 온라인으로도 만나볼 수 있으시답니다.






가죽으로 만든 열쇠고리 및 핸드폰 줄 등도 판매하네요.
역시 애플컨츄리의 세컨드 브랜드답게 컨츄리한 소품이 많았어요. 






입구 쪽에 요 아기자기한 책상이 눈에 띄었는데요.
공방이 있어서 그런지 프레임에 상판을 얹어 만든 튼튼한 책상도,






주방장과 귀여운 싱크대도 사장님이 직접 뚝딱뚝딱! 






흔히 볼 수 있는 팬시점의 성격을 넘어서 다양한 컨셉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신 것 같았답니다.
차츰 지역사회 특성을 살려
저렴한 가격에 고급커피를 즐길 수 있는 셀프커피숍도 함께 운영하실 예정이라고 하니
더욱 발전하는 핑거스토리를 만나볼 수 있겠죠?






핑거스토리는 몇 달 후 온라인 매장까지 오픈할 계획이래요.
온라인 매장은 오픈마켓 형태로 다른 판매자분들도 손쉽게 판매할 수 있도록 구축하신다고 하니 한층 더 기대되네요.
지금까지 감각이 돋보이는 핑거스토리의 이야기였습니다.
다음 포스팅에는 '핑거스토리'의 헤어악세서리 촬영 컷을 공유드릴게요!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핑거스토리 대표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