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렌탈스튜디오 우유비스튜디오] 아름다운 선물 릴레이 프로젝트 과제 촬영 이야기



나른한 주말 오후,
카이스트 학생들이 우유비 스튜디오를 방문해주었어요.
무엇 때문일까요??






바로~ 과제 촬영 때문인데요
산업디자인을 전공하는 이 분들은 뜻 깊은 프로젝트 과제를 수행 중이셨어요.
100% 수작업에 아주 꼼꼼히 준비해오셨더라구요.






우리의 친절한 담당서버님께서도 그냥 지나치실 수가 없었죠~
 조명 설치부터 촬영까지  꼼꼼히 신경 써 주셨어요.






앗 과연 이 프로젝트는 무엇일까요?
궁금하지 않으세요?
저희도 처음엔 어리둥절 했답니다 :-)






이것은 '내리사랑'이라는 책이자, 설명서이자, 선물상자 인데요.
저 빨간색 원형 버튼을 누르면 녹음을 할 수 있어요.
오른쪽 칸에 선물을 넣고, 나의 선물을 받을 누군가에게 녹음된 메시지까지 전달 할 수 있는
따뜻하고도 뜻 깊은 프로젝트였어요.

독거노인분들이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이라고 하시네요.
카이스트생 답게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이죠? :-)





박스 디자인부터 일러스트까지
모두 직접 제작하셨다고 해요~

아이디어는 물론 정성스레 만든 흔적이 곳곳에 묻어났어요.

진정 따뜻한 크리스마스란 바로 이런게 아닐까요?




 

학생분들의 꼼꼼한 DP모습에 감동하셨는지
우리의 친절한 wooubi님께서는 오늘도 지나치지 못하고 선뜻 촬영 몇 컷을 도와주셨습니다.





 

다양한 소품들을 활용하여
요렇게도 찍어보고






조렇게도 찍어보고~
아무래도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나죠?





고도의 집중능력~
다 찍고 꼼꼼히 확인해보고
영상촬영까지 하셨어요.





원래 네분인데 사진엔 한분이 빠지셔서 아쉽네요~
카이스트 산업디자인과 학생분들을 응원하면서
마음만큼 따뜻한 크리스마스 보내시길 기원할게요~ :)






PS. 오늘 7시간 촬영대행 하신 담당서버님~
서비스 컷입니당~~
우후훗













posted by flyrim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 셀프스튜디오 우유비 스튜디오] 크리스마스 깜찍이 소녀 촬영 이야기



깜찍한 표정의 사랑스러운 3살배기 소녀를 소개할게요.
이름은 소정이랍니다 :)







이름도 얼굴도 예쁜 소정이는 이번이 우유비 스튜디오의 두번째 방문이에요.
그래서 그런지 낯설어하지 않고 모델같은 표정을 능숙하게 지어주었답니다.






촬영은 A룸에서 진행되었어요.
귀여운 꼬깔모자를 쓰고 윙크 깜찍하게 짓는 소정이의 모습에
홀딱 반해버렸답니다. :D






크리스마스엔 산타할아버지가 어떤 선물을 주실까?
라고 마음 속으로 생각하고 있나봐요.




 


촬영은 5D MARK 2 + 시그마 50mm f1.4로  진행되었어요.
확대축소가 안되어 발로 직접 뛰어야 하므로 발렌즈라고 부르긴 하지만,
그만큼 색감이나 분위기를 압도하지요.





소정이는 빨간색이 참 잘어울리는 소녀인 것 같아요.
그래서 크리스마스 소녀라고 포스팅 제목을 붙였지요~





아빠와 커플티를 입었네요~
노란색 로고가 박힌 후드티가 깜찍하네요. :)
아빠 코는 왜 만지는 걸까요?






엄마랑도 찰칵~
소정이의 깜찍한 미소가 돋보이네요 ^^





 


소정양 사진은 예쁜 사진이 너무 많아 고르기가 힘들었어요.
어딘가를 지그시 바라보고 있군요.
엄마를 바라보는 걸까요 아빠를 바라보는 걸까요? :)





엄마 손등에 뽀뽀하는 소정양.
집에서 얼마나 애교덩어리일지 상상이 가는군요 ^^*
크리스마스를 축하하는 듯한 분위기도 돋보여요.






이렇게 귀엽고 애교많은 사랑스런 딸이 있다면 얼마나 행복할까요~
아이의 예쁜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 간직하시는 부모님의 마음도 흐뭇하실거에요.

소정양의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부모님께 감사드리며,
 저는 다음주에 다시 쉬리릭~ ^^



photographer : wooubi









Posted by  flyrim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쇼핑몰촬영 우유비스튜디오] 블링블링 빛나는 아동복 쇼핑몰 '블링키즈'의 겨울 촬영이야기




오늘은,
반짝반짝 빛나는 여아동복 전문 쇼핑몰 '블링키즈'의
겨울의상 촬영 스토리를 들려 드릴게요.






이렇게 해맑고 밝은 미소를 가진 꼬마 아가씨는
 블링키즈의 전속모델 은채에요.
촬영할 때마다 항상 씩씩한 모습으로 주위 사람들에게도 활발한 에너지를 전해준답니다. 

은채가 쓴 깜찍한 트럼팻 모자는
블링키즈 사장님의 야심작이래요.
아이들 생일잔치나 파티에 사용하면 정말 좋을 것 같죠?






블링블링한 B룸의 별 오브제에 푹 빠진 은채~
복고풍 크리스마스 인형 컨셉일까요?






빨간색 후드 망토를 입어서 그런지 
동화 '성냥팔이 소녀'를 생각나게 하네요.

동그란 눈을 더욱 크게 뜨고 살금살금 다가오는 포즈가 너무 사랑스럽죠?





오랜 모델생활이 몸에 밴 듯
능숙하게 포즈를 취해줍니다.






어 흥~
모자 컨셉에 맞게 귀엽게 입맛을 다셔주기도 하구요.
이런 후드 워머는 아이들의 머리부터 목까지 따뜻하게 감싸줄 수 있어서 좋아요.






사실 은채는 블링키즈 사장님의 따님인데요,
활달하신 사장님의 성향을 꼭 빼닮은 은채는
우유비스튜디오 촬영 때마다 보면 볼수록 주위를 더욱 기분 좋게 만드는 소녀랍니다.






요 플라워 기모원피스도 따뜻하면서 스타일을 동시에 살려주는 상품인것 같죠?

블링키즈는 딸을 가진 엄마라면 누구나 관심 가질만큼
귀엽고 발랄한 스타일의 의상과 소품들이 가득한 쇼핑몰이에요.
귀여운 실내복 뿐만 아니라 엄마와의 커플룩도 눈여겨 볼만하답니다.






블링키즈와 반짝반짝 은채의 예쁜 이야기가 더욱 궁금하시다면,
.
.
.
.
 
http://www.blingkids.co.kr/

포스팅에 허락해주신 블링키즈 사장님께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ooubi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미소천사 동준이의 100일 촬영 이야기




방긋 웃는 이 미소년이 오늘의 주인공 동준 군이에요.
촬영 내내 우유비스튜디오를 맑은 웃음으로 가득 채워 준 동준이의 100일 촬영 이야기
지금 시작할게요~






너무 포근한 웃음을 가진 동준이의 엄마아빠.
창가에서 은은히 비치는 햇살이 동준이네 가족을 포근히 감싸는 느낌이에요.






우유비스튜디오 C룸 창가 컨셉이 너무 잘 어울려 서비스로 몇 컷 찍어드렸답니다.
사진을 찍기 위한 포즈가 아니라 서로 사랑해주는 자연스러운 모습이 담겨
너무 흐뭇했어요.






자~ 미소천사 동준이의 본격적인 100일 촬영 이야기를 시작해볼까요~
동준이 부모님은 저희 우유비스튜디오에 촬영대행을 부탁하셨는데,
사진처럼 동준이는 촬영 내내 환한 웃음을 지어주어, 촬영하기 한결 수월했답니다.






항상 빵빵 터지는 동준이의 저 웃음.
촬영하는 저까지 빙그레 미소짓게 했어요~






동준이의 누드 천사컨셉인데요,
바닥에 포근히 깔린 양털에 천사 날개가 묻혀서 잘 보이지 않네요.
그래도 천사처럼 보이지 않나요? : )






옆으로 계속 쓰러지는 동준이를 계속 바로 앉히며 몇 컷 찍었는데요,
힘들 법도 한데 웃음을 잃지 않는 동준이었어요.






놀라운 것은 300장이나 되는 촬영 컷 중에 90%가 웃는 표정이라는 사실!
동준이 컨디션을 너무 잘 맞춰오신 엄마 아빠께 감사드려요.






동준이의 예쁜 웃음은 엄마 아빠의 무한사랑 덕분이겠죠?






촬영 막바지,
가족사진 촬영에서는 동준이가 지쳤는지 조금 피곤해보이더라구요.
그래도 여전히 활기 넘치는 엄마아빠의 표정.






햇살을 닮은 웃음이 가득한 동준이 가족.
항상 즐거움이 가득한 가정이 되시길 바랄게요.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동준이 어머니 아버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셀프스튜디오 우유비]민솔이의 행복한 한 살 이야기




따스한 햇살이 완연한 봄날,
예쁜 꼬마숙녀가 첫 돌을 맞아 우유비를 방문해 주었어요.






친구 같은 아빠와 다정한 엄마 그리고 개구쟁이 오빠 민준이까지
민솔이네 식구의 행복한 촬영 이야기에 빠져보실까요?






푸른 하늘만큼이나 스튜디오 분위기도 화사한 날이었어요.
방긋방긋 잘 웃는 민솔이가
창가에서 안정된 자세를 취해주었어요.






엄마 아빠의 재롱을 즐기던(?) 민솔이가 환한 미소로 화답하였답니다.






촬영을 위해 B룸 캐비닛 위에서 살짝 올려두었는데요,
무서울 수도 있었을텐데 여유 있게 포즈를 취해주네요.






창가로 들어오는 햇살을 받으며 
상큼한 웃음을 마구마구 날려주는 민솔이.
너무 예쁘지 않나요?
민솔이는 이 색색의 꼬마의자를 참 좋아했는데요,
사실 앉아 있는 것보다 넘어뜨리는 것을 더 좋아했었어요.






엄마 아빠의 부탁으로 민준이가 짠~ 등장하여 동생과 함께 촬영하였습니다.
엄마가 부르는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두 아이의 자연스러운 포즈~
보기만 해도 행복해지는 두 아이입니다.






의젓한 민준이는 동생 민솔이의 촬영을 많이 도와주기도 했지만,
촬영 중간중간 자동차놀이와 주방놀이를 하면서 혼자서도 잘 놀더라구요. 






민준이 독사진을 찍어주려고 사진기를 들이대면
얼마나 쑥스러워하는지...: D
어색한 미소를 지어 보이는 모습이 더욱 귀여웠어요. 






아빠와 재밌게 놀고 있던 민솔이~
장난기 가득한 아빠에게 반격! 그 모습도 사랑스러운 아빠랍니다. 






다정해 보이는 부녀의 모습.
 아이들과 친구처럼 놀아주는 아버님의 모습이 참 인상적이었답니다.






사랑스러운 민솔이를 위해
돌 촬영 날 스튜디오 전관을 시간대별로 다 예약을 하셨어요.
그만큼 예쁜 것 어느 하나 놓치기 싫은 것이 엄마의 마음이겠죠~






엄마 품에 포근히 안겨 있는 민솔이~
역시 엄마 품이 최고예요.






3시간의 긴 촬영시간에도 웃음이 떠나지 않는 가족이었어요.
이렇게 화목한 가정을 보면서
 가족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곤 한답니다.






"엄마아빠의 예쁜 사랑을 듬뿍 받는 민준이와 민솔아,
건강하고 예쁘게 자라렴"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민준,민솔이 부모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우유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로지나 Rosinha 2011.05.31 00: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하 이런 스튜디오 일을 하시는군요 ^_^ 사진이 화사하고 참 예쁘네요!

    • BlogIcon wooubi wooubi 2011.05.31 16:3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저희 스튜디오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드려요~
      더욱 노력해야죠~
      rosinha님 블로그 자주 놀러갈께요~
      댓글 감사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