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스를 수 없는 대세 '야상' - 'Series' 모즈 코트 






이미지 출처:Series Magazine

이미지 출처:Series Magazine_10th Annversary Issue






 
2011년 ~ 2012년 가을, 겨울 가장 Hot 한 아우터 아이템 이라면 당연히 짙은 빈티지 Feel 이 충만한 '야상' 이라 할 수 있겠다. 국방색이 거리를 점령했을 뿐만이 아니라 거의 모든 브랜드들의 DP 아이템 1순위로 선정되고 있다. 대부분의 '야상' 아우터가 비슷한 톤과 분위기를 띄고 있긴 하지만 꼭 집어 "이거!"라 할 만한 디자인을 찾기란 결코 쉽지 않은 것도 사실이다. 필자 또한 트랜드 중심인 '야상'이란 'It item'을 구비하지 못한 아쉬움에도 불구하고 딱히 우유부단함을 떨칠만한 디자인을 만나지 못해 선정이 쉽지 않았다. 그러나 'Series'의 모즈 코트(Mods coat, 상품명 : sacw-801)를 착용하며 망설임이란 오래가지 못했다.




이미지 출처: 우유비 스튜디오

이미지 출처: 우유비 스튜디오








굳이 요소요소를 주저리주저리 설명하지 않아도 "빈티지!"를 외치던 필자에겐 굳이 지름신의 힘을 빌릴 필요도 없을만큼 아웃핏 자체가 "특템!"을 위한 이해력을 충분히 도왔다. 열광하던 미드 '밴드 오브 브라더스'의 '윈터스 대위'의 야전 Scene이 떠오를 만큼 '밀리터리 룩'에 충실한 스타일의 'Series 모즈 코트' 강추한다.






이미지 출처:우유비 스튜디오

이미지 출처: 우유비 스튜디오






스타일 뿐아니라 전환가능한 기능성 또한 큰 장점이다. 털 탈부착 가능하기 때문에 한겨울은 물론 이른봄 또는 늦가을 간절기 아우터로 착용이 가능하다.





이미지 출처:우유비 스튜디오

이미지 출처: 우유비 스튜디오








'탄띠'를 연상케하는 허리 끈과 양쪽 가슴에 비스듬히 배치된 포켓 그리고 좌측 팔부분의 세심한 포인트 등 요소요소 센스들이 빈티지 밀리터리 룩을 완성 시킨다.  오리지널 가격은 90만원대 이지만 세일 기간 잘 골라서 흥정을 해본다면 조금 다운된 가격에도 만날수 있을 듯 하니 참고해보자.





이미지 출처:Series Magazine

Series Magazine_10th Annversary Issue

 





항상 그럿 듯 구매 후에는 브랜드에서 제작한 매거진을 챙겨오는 것도 잊지 않았는데, 브랜드에서 제작한 여러 아이템을 참고하는 재미도 쏠쏠하지만 구매한 아이템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노릴 수 있다. 챙겨온 'Series Magazine'에서 '모즈 코트(mods coat)'에 대한 정보와 역사적 배경 등을 싣은 짧은 아티클이 흥미로워 인용 해본다.

'mods'는 'moderns'의 약자로 1966년을 기점으로 런던 카나비 스트리트를 중심으로 생겨난 비트족 계보에 속하는 젊은 세대를 칭하는 용어다. 기성문화가 꽃을 피우고 있는 시기에 적응하지 못한 젊은이들은 스스로를 근대주의라 칭했다. 그들은 주로 주중에는 일을 하다가 주말이면 한껏 멋을 낸 모습으로 베스파나 람브레타 같은 스쿠터를 타고 일탈을 즐기는 노동자 계급이었다. 세련된 이탈리언 룩을 지향하며 동그랗고 짧은 헤어스타일과 라운드 칼라셔츠, 길이가 짧은 재킷, 통이 좁은 팬츠와 앞 코가 뽀족한 구두로 치장을 했다. 그러다 후반에는 점점 댄디한 스타일이 줄어들고 미국식 파카와 프린트 티셔츠 등 밝고 꾸미지 않은 듯한 룩으로 변형되었다. 이러한 모즈(mods)들이 군용 야상을 입고 다니면서 생겨난 스타일이 모즈코트이다.

-Series Magazine-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렌탈스튜디오 우유비스튜디오] 데임기타의 감성컨셉 상품 촬영 이야기




얼마 전, 대한민국 NO.1 기타 브랜드를 자처하는 '데임기타'의 컨셉 촬영을 진행했었는데요,
오늘은 품격이 느껴지는 데임기타의 촬영 포트폴리오를 소개해 드릴게요.





데임기타에서 홈페이지 리뉴얼에 사용될 컨셉촬영을 위해 우유비를 방문해주셨어요.
촬영 모델로 수고해주신 분은 익숙한 얼굴이죠? : )
최근 우유비스튜디오 하루 이야기를 연재 중인 'fly rim'(필명)랍니다. 






기타를 배우고 싶은 열망을 한번쯤 갖지 않은 사람들은 없겠죠?
멋진 연주 하나로 평범남에서 완소남으로 탈바꿈 시켜주는 아이템이기도한 통기타!
저 역시 대학시절, 기타에 대한 로망으로 몇 달간을 배웠던 기억이 납니다.
물론 끈기부족으로 실패했지만요;
그래서인지 아직도 통기타를 보면 배우고 싶다는 욕구가 불끈불끈 솟아 오르는데요.






DAME 기타의 홈페이지에는 저 같은 사람들을 위해
다양한 동영상 레슨 프로그램을 제공하여 쉽고 편리하게 배울 수 있도록 마련해놓았답니다.

통기타의 감성을 포근하게 연출해 보았어요.  






창가로 들어오는 햇살과 통기타, 그리고 하얀셔츠가
 싱그러운 아침의 느낌을 주는 듯 합니다.






누구나 쉽게 배울 수 있어서 요즘 최고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우쿨렐레!
소품으로 쓰고 싶을 만큼 앙증맞고 예쁜 자태를 뽐내더라구요.






우쿨렐레의 맑고 고운 음색과 잘 어울리도록 자연스러운 표정을 요구했는데
우리 rim 양이 잘 맞춰주어서 예쁜 컷을 얻을 수 있었어요. 






데임기타에서 상품촬영을 위해 가져오신 다양한 모델과 색상 중 가장 끌렸던 요 아이! 
화사함과 로맨틱함을 동시에 갖추고 있어서 요즘 인기를 한몸에 누리고 있답니다.
초/중급자를 위한 '릴리즈 70'은 핫핑크 색상 이 외에도 6가지의 색상이 더 있더라구요.






핫핑크 기타의 색감을 잘 살려주기위해 심플 화이트 B룸에서 촬영했습니다.






털썩 주저앉아 기타치는 모습은 장재인의 전용 포즈였던가요. : D
금방이라도 감미로운 음악을 들려줄 것 같은 rim.  







촬영하는 동안 데임기타 사장님의 우쿨렐레 특별 연주도 들을 수 있어서 더욱 기분좋았던 촬영이었습니다. 

대한민국 NO.1 기타 데임기타의 다양한 소식과 상품을 보시려면
.
.
.

http://www.dame.co.kr










                                                                                 Posted by  wooubi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 동구 가오동, 깔끔하게 정돈된 신도시 한 모퉁이에
깨끗한 거리만큼 아기자기함이 돋보이는 소품가게가 생겼어요.
[감성 아이템 멀티숍] 핑거스토리!!

'핑거스토리'는 컨츄리 인형과 톨페인팅으로 유명한 '애플컨츄리'의 제2브랜드예요.
기존의 체인점을 갖췄던 공방에서 발전하여
애플컨츄리의 아기자기한 소품에 일본 소품, 수공예 작품까지 만나볼수 있는
오프라인 멀티숍이랍니다.






외부에서 보이는 그대로 내부 역시
예쁜 인테리어와 소품들이 조화를 이루어 깔끔한 느낌이었어요.






푸른색감이 돋보이는 싱글소파와 예쁜협탁,
아기자기한 소품들이 어울려 코지코너를 완성하고 있었어요.






우유비스튜디오와도 참 잘 어울릴법한 전철소품. : )
창가로 스미는 햇살과 조화를 이루어서 따뜻하고 편안한 느낌이었답니다.






빈티지 미니 선풍기도 예뻤지만, 옆에 있는 액자가 눈길을 끌었는데요,
직접 프레임을 짜고 자작나무 판에 열처리를 하여 이미지를 삽입한다고 하셨어요.
주문제작도 가능하다고 하셔서 스튜디오에 비치해둘지 고려 중입니다.
특이한 액자를 찾으시는 분들에게는 좋은 아이템이 되겠죠?






사실, 핑거스토리의 인테리어는 저희 스튜디오를 꾸며주신 마리앤에서 공사를 담당하셨는데요.
공사하시기 전 애플컨츄리 사장님께서 우유비스튜디오를 샘플삼아 꼼꼼히 둘러보고 가셨어요.






'마리앤'만의 빈티지한 인테리어와 핑거스토리 사장님의 감각적인 소품이 조화되어
멋진 핑거스토리 매장이 탄생하였습니다.






이곳에는 애플컨츄리에서 제작하는 액자들을 진열할 예정이래요.






애플컨츄리의 컨츄리 인형들이랍니다. 아이들 방에 비치하면 좋을 것 같아요.





                                                                                                                                        [대전셀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렌탈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셀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일본수입 아기용품과 생활 소품도 판매하고 계셨어요.
저희는 여기서 아들래미에게 줄 예쁜 아기물통을 골랐답니다.






요 귀여운 푸딩병은 B룸 소품으로 낙점!




                                                                                                                [대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레이스 테이프와 스탬프 등
다이어리를 꾸미기 좋아하는 분들이 보면 좋은 아이템들도 가득했어요.





                                                                                                                                             [대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직접만든 헤어 핀과 액세서리, 귀여운 펜 등도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었답니다.

헤어 액세서리 종류는 저희 우유비스튜디오에 오셔서 모델촬영을 하시기도 하셨는데요,
곧 온라인으로도 만나볼 수 있으시답니다.






가죽으로 만든 열쇠고리 및 핸드폰 줄 등도 판매하네요.
역시 애플컨츄리의 세컨드 브랜드답게 컨츄리한 소품이 많았어요. 






입구 쪽에 요 아기자기한 책상이 눈에 띄었는데요.
공방이 있어서 그런지 프레임에 상판을 얹어 만든 튼튼한 책상도,






주방장과 귀여운 싱크대도 사장님이 직접 뚝딱뚝딱! 






흔히 볼 수 있는 팬시점의 성격을 넘어서 다양한 컨셉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신 것 같았답니다.
차츰 지역사회 특성을 살려
저렴한 가격에 고급커피를 즐길 수 있는 셀프커피숍도 함께 운영하실 예정이라고 하니
더욱 발전하는 핑거스토리를 만나볼 수 있겠죠?






핑거스토리는 몇 달 후 온라인 매장까지 오픈할 계획이래요.
온라인 매장은 오픈마켓 형태로 다른 판매자분들도 손쉽게 판매할 수 있도록 구축하신다고 하니 한층 더 기대되네요.
지금까지 감각이 돋보이는 핑거스토리의 이야기였습니다.
다음 포스팅에는 '핑거스토리'의 헤어악세서리 촬영 컷을 공유드릴게요!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핑거스토리 대표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