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셀프스튜디오 우유비]민솔이의 행복한 한 살 이야기




따스한 햇살이 완연한 봄날,
예쁜 꼬마숙녀가 첫 돌을 맞아 우유비를 방문해 주었어요.






친구 같은 아빠와 다정한 엄마 그리고 개구쟁이 오빠 민준이까지
민솔이네 식구의 행복한 촬영 이야기에 빠져보실까요?






푸른 하늘만큼이나 스튜디오 분위기도 화사한 날이었어요.
방긋방긋 잘 웃는 민솔이가
창가에서 안정된 자세를 취해주었어요.






엄마 아빠의 재롱을 즐기던(?) 민솔이가 환한 미소로 화답하였답니다.






촬영을 위해 B룸 캐비닛 위에서 살짝 올려두었는데요,
무서울 수도 있었을텐데 여유 있게 포즈를 취해주네요.






창가로 들어오는 햇살을 받으며 
상큼한 웃음을 마구마구 날려주는 민솔이.
너무 예쁘지 않나요?
민솔이는 이 색색의 꼬마의자를 참 좋아했는데요,
사실 앉아 있는 것보다 넘어뜨리는 것을 더 좋아했었어요.






엄마 아빠의 부탁으로 민준이가 짠~ 등장하여 동생과 함께 촬영하였습니다.
엄마가 부르는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두 아이의 자연스러운 포즈~
보기만 해도 행복해지는 두 아이입니다.






의젓한 민준이는 동생 민솔이의 촬영을 많이 도와주기도 했지만,
촬영 중간중간 자동차놀이와 주방놀이를 하면서 혼자서도 잘 놀더라구요. 






민준이 독사진을 찍어주려고 사진기를 들이대면
얼마나 쑥스러워하는지...: D
어색한 미소를 지어 보이는 모습이 더욱 귀여웠어요. 






아빠와 재밌게 놀고 있던 민솔이~
장난기 가득한 아빠에게 반격! 그 모습도 사랑스러운 아빠랍니다. 






다정해 보이는 부녀의 모습.
 아이들과 친구처럼 놀아주는 아버님의 모습이 참 인상적이었답니다.






사랑스러운 민솔이를 위해
돌 촬영 날 스튜디오 전관을 시간대별로 다 예약을 하셨어요.
그만큼 예쁜 것 어느 하나 놓치기 싫은 것이 엄마의 마음이겠죠~






엄마 품에 포근히 안겨 있는 민솔이~
역시 엄마 품이 최고예요.






3시간의 긴 촬영시간에도 웃음이 떠나지 않는 가족이었어요.
이렇게 화목한 가정을 보면서
 가족에 대한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기곤 한답니다.






"엄마아빠의 예쁜 사랑을 듬뿍 받는 민준이와 민솔아,
건강하고 예쁘게 자라렴"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민준,민솔이 부모님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우유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로지나 Rosinha 2011.05.31 00: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하 이런 스튜디오 일을 하시는군요 ^_^ 사진이 화사하고 참 예쁘네요!

    • BlogIcon wooubi wooubi 2011.05.31 16:3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저희 스튜디오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드려요~
      더욱 노력해야죠~
      rosinha님 블로그 자주 놀러갈께요~
      댓글 감사드려요!





아기 현수와 주원이의 우정촬영 이야기





스마트 폰을 저렇게 열심히 들여다보는 귀여운 두 친구,
오늘은 앞으로 절친으로 무럭무럭 자랄
현수와 주원이의 셀프베이비 촬영기를 공개합니다.






집처럼 편안히 즐겁게 놀이하는 귀여운 두 친구~
주원이와 현수가 앉아 있는 것만으로 C룸이 이렇게 포근해 보이는군요.
저 하늘색 종이비행기는 현장에서 어머님들이 뚝딱뚝딱 접어주셨어요.
역시 어머님들의 센스는 한 수 배워야 할 것 같아요.




자, 그럼 이쯤에서 주원이와 현수를 소개해 드릴게요. 


주원이에요.
200일이 조금 지났다고 하네요.
워낙 방긋 잘 웃는 미소천사였답니다.
.
.
.
.


게다가 눈웃음까지~






모든 아이들이 그렇지만 주원이는 맑은 눈망울이 더욱 돋보이는 아가였어요.









요 사랑스러운 눈웃음~

지금 보여 드린 이곳은 C룸의 창가 쪽 바닥인데,
작은 의자들을 치우고 침대의 쿠션으로 아늑한 공간을 직접 연출하셨어요.
사실, 소품사용이며 카메라 구도며 너무나 센스있게 연출하신 어머님들이셨답니다.
저희도 한 수 배웠어요.: D

역시 셀프스튜디오는
소품을 어떻게 쓰고 센스있게 촬영하느냐에 따라 느낌이 많이 달라지는 것 같죠?






해맑은 미소를 마구 날려주시는 주원이.
놀이에 심취해 신나게 미소를 지어주는 주원이 정말 귀엽죠?






B룸에서도 주원이의 놀이는 계속 되었답니다.

참, 여기서 여담하나! 사진에 보이는 저 사과는 소품인 것 아시죠?
어린 아가들이 깨물어서 몸에 영광의 상처를 입은 사과양입니다. : )






주원이의 눈웃음에 취해 우리 현수의 소개가 늦어졌네요.






현수는 우유비스튜디오에 300일 촬영 겸 방문해주었어요.






현수의 늠름한 모습입니다.
현수 역시 주원이 못지않은 살인 미소를 지니고 있답니다.
.
.
.
.


살인 미소 인증샷!






현수는 특히, 저를 보기만 해도 방긋방긋 웃어주었어요.
사진 찍는 자세만 잡아도 어느새 저를 보고 있고,
방을 기어나와 따라오기도 하고,
너무 귀여워서 안아주었는데, 폭 안겨 있어서 기분이 좋았습니다.






계속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델 포스!






라운지에서도 한 컷 촬영했어요.
활동량이 많은 현수가 떨어질까 봐 걱정하고 있었는데,
안정적인 자세로 뒤를 살짝 돌아보며 웃어주는 현수!
베이비 모델로 데뷔해야겠어요.






주원이와 현수의 즐거운 우정촬영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지금처럼 씩씩한 두 친구가 되기를 기원할게요~

포스팅을 허락해주신 현수와 주원이 어머님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주원아 현수야~밝고 건강하게 자라렴!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현수맘 2011.05.15 23:4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리현수와 주원이의 사진을 예쁘게담아주셔서 감사해요ㅎㅎ스튜디오가 이뻐서 사진도 너무 이쁘게나온것 같아요^^ㅎ 아가들때문에 힘들었던 촬영이었지만 너무 즐거웠어요ㅎ 다음에 또 들리겠습니다.ㅎ

    • BlogIcon wooubi wooubi 2011.05.16 12: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감사합니다.
      애기들이 너무 귀여워서 스튜디오가 한층더 환하게 나온 것 같아요~
      어머니의 사진구도와 소품배치 많이 참고해야 겠어요! ^^
      즐거운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