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스튜디오 우유비스튜디오] 일본에서 온 소녀들의 행복담기




너무 오랜만에 글을 올리게 되었네요.
스튜디오의 바쁜 일정으로 인해 포스팅의 업데이트가 늦었습니다.
앞으로는 감성공간 우유비스튜디오의 행복한 이야기를 성실히 전해 드리도록 노력할게요.

얼마 전, 우유비스튜디오에 일본에서 온 예쁜 소녀 두 명이 방문했어요.
주인공은 바로 재일교포 우진휘, 미휘 자매랍니다.

자, 이 두 자매의 행복한 웃음소리를 따라가 보실까요?






창가에서 흘러들어오는 햇살처럼 상큼한 미소를 짓고 있네요.
꼭 잡은 두 손처럼 서로의 존재만으로도 즐거워하는 아이들입니다.






방학을 맞아 어머니의 고향인 대전에 매년 방문한다고 하는데요,
같이 못 오신 아버님의 바램으로 두 자매의 예쁜 한복자태를 집중 촬영 해달라고 부탁하셨어요.





                                                                                       [대전스튜디오 우유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대전스튜디오 우유비스튜디오 wooubistudio.co.kr]



촬영 막바지 힘들어하는 두 자매를 어머니께서 불러주셨는데, 동시에 올려다보네요.
표정이 너무 귀엽죠?






한국에 들어오기 전, 일본에서부터 진휘와 미휘를 촬영해 주시려고 인터넷 검색을 통해
저희 스튜디오에 오셨다고 하네요.
우유비스튜디오는 이제 세계로 뻗어가는 스튜디오가 되어가는 걸까요? :D 

어찌됐든 세계적으로 고운 자태를 내는 뽐내는 한복을 입은 예뻐보이는 건 사실이네요~






뒤에서 은은하게 보이는 언니의 행복한 미소와 앞에 있는 동생의 귀여운 웃음이
C룸을 더욱 포근하게 만들어 줍니다.






몇 주 안 되는 한국 여행 일정이라 아쉬우시다는 진휘, 미휘 어머님.
내년에도 꼭 다시 방문해주시겠다고 약속하셨어요.
내년에 꼭 다시 뵐 수 있기를 저희도 바래봅니다.

포스팅을 허락해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전렌탈스튜디오] 우유비에서 담은 베이비 아동복 쇼핑몰 모델열전




우유비스튜디오를 더욱 빚내주는 아동복 및 베이비 쇼핑몰의 귀여운 촬영포트폴리오를 공개할게요.






첫 번째 소개해 드릴 곳은 아동복 쇼핑몰 '베이비꼬임'입니다.
엣지있게 세워진 헤어스타일, 개구진 눈웃음의 소년은 준이예요.
개구쟁이라서 촬영 때마다 사장님이 고생하시지만,
너무너무 귀엽답니다.






활동성이 강한 준이는 항상 스튜디오의 구석구석을 찾아다니며, 포즈를 취해준답니다.






베이비꼬임 메인모델 준이의 귀여운 활약을 앞으로도 기대할게요~






이 예쁜 꼬마 숙녀는 베이비꼬임의 새로운 여아 모델이에요.






첫 촬영이라 조금 긴장한 듯 보이는데요,
그래도 카메라를 응시하는 눈빛은 진지하기만 하죠?






첫 촬영이라 이름을 물어보진 못했어요.
다음에는 더욱 친해져야겠네요~

귀엽고 예쁜 아동복쇼핑몰 '베이비꼬임'이었습니다.

http://www.babykkoim.com









자, 이제 '행복한 자작나무'를 만나보실까요.
내츄럴한 거즈 이불로 입소문 난 유명한 곳이죠?
  





통통한 볼이 너무 귀여운 요 녀석은 행복한 자작나무의 메인모델 승원이랍니다.
 모델 경력이 만 2년 차인 승원이는 상품의 특징을 더욱 자연스럽게 표현하는 능력을 가지고 있지요.






하지만 승원이가 커가면서 모델 은퇴가 머지않았다고 하네요 : )






그래서 행복한 자작나무의 새로운 모델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는데요,
위 사진의 앙증맞은 소녀는 행복한 자작나무의 차세대 모델입니다.
그리고 갓 100 일정도 된
.
.
.



솜사탕 같은 이 아기 역시 행복한 자작나무의 차세대 모델이랍니다.






우유비스튜디오를 더욱 포근하게 해주는 행복한 자작나무를 만나보세요~

http://www.zazak.co.kr/









세 번째 소개해 드릴 모델은 아동복 쇼핑몰 '마이부'의 전속 모델 부겸이예요.
컬러풀한 의상이 잘 어울리는 깜찍이입니다. 






마이부는 '저희 스튜디오 단골이신 '데이지힐' 사장님이 오픈하신 아동복쇼핑몰이에요.
다년간 쇼핑몰을 운영해오신 노하우와 상품 초이스에 대한 센스가 그대로 묻어나는
아동복 쇼핑몰 '마이부'

전속모델인 부겸이 역시 사장님 부부의 아들이구요,
엄마의 미모와 아빠의 부드러운 이미지를  똑닮아 훈남으로 클 것 같아요~





 

활짝 웃는 모습이 매력적인데, 안타깝게도 제가 짬짬이 촬영한 사진에는 웃는 사진이 없네요.
부겸이의 예쁜 눈웃음을 구경하러 가보세요.

http://www.myboo.kr/









이 예쁜 소녀는 '감성 아이템 멀티숍'
핑거 스토리의 모델이랍니다.






제가 직접 촬영대행을 하며 촬영 내내 이름을 불렀는데도
이름을 잘 기억못하고 있네요.
이 몹쓸 기억력 ; 






앙증맞은 표정에 예쁜 포즈까지...
사진 촬영을 좋아하는지 너무 즐겁게 촬영해줘서 작업이 한결 수월했었답니다.
핑거스토리의 헤어 액세서리 촬영이었는데, 소품보다 인물에 더 주력하게 만드는 매력의 소녀! 






핑거스토리의 쇼핑몰이 아직 오픈되지 않아서 촬영 포트폴리오는 
오픈 후 공개하도록 할게요.






마지막으로 몇 차례 포스팅을 올려드린 적 있는 '리틀베니스'의 채연 양과 혜원 양입니다.
저희 우유비스튜디오를 항상 맑게 해주는 듯한 이미지를 가진 아이들이지요.






늘 세련미가 넘치는 채연양,
A룸 전면창을 이용해 다양한 컨셉을 만들어 주곤 한답니다.






어떤 컨셉이든 잘 소화해내는 외모를 지니고 있어요.
촬영하다 보면 여러 컷을 찍게 되는데 어느하나 버릴 사진이 없어 고민일 때가 많은 걸 보면
채연이는 정말 모델체질인가봐요.






리틀베니스의 예쁜 이미지를 만들어주는 채연양~
대전에 살지 않아서 1달에 한 번 볼 수 있는데, 항상 기다려지네요.






채연양의 사촌 동생이자 리틀베니스 사장님의 따님 혜원 양입니다.
채연이가 예쁜 이미지를 갖고 있다면 혜원양은 귀엽고 발랄한 이미지를 가진 모델이지요.






혜원양은 귀여운 표정이 압권이기도 하지만, 감성적인 부드러운 컨셉도 잘 어울린답니다.
리틀베니스는 오프라인 매장도 오픈하여 혜원이를 잘 보지 못하는 안타까움이 있지만,

" 리틀베니스~ 개업을 축하드리며 번창하세요!"






맑은 미소가 매력적인 혜원양이 더욱 보고 싶으시다면~

littlevenice.co.kr




지금까지 우유비스튜디오에서 아이들을 담은 귀여운 베이비 및 아동복 쇼핑몰의 모델들의 활약을 보여드렸습니다.
항상 우유비스튜디오를 빛내주는 [베이비꼬임, 행복한자작나무, 마이부, 핑거스토리, 리틀베니스] 감사드립니다.


위의 이미지는 쇼핑몰 상세페이지 캡처 본이 아니며, 쇼핑몰 사장님들께 허락을 구하고 촬영한 이미지임을 알려 드립니다.
이외에도 여러 아동복 쇼핑몰에서도 촬영을 해주셨는데요,
추후 '베이비 아동복 쇼핑몰 모델열전 두 번째 이야기'에서 만나볼게요~ 
Posted by wooubi wooubi

댓글을 달아 주세요